• 지난호보기
  • E-BOOK으로 보기
  • 홈페이지로 보기
ebook보기
ebook보기

참사람을 말하다

인공지능 시대의 참사람

손화철(한동대학교 교양학부 철학 담당 교수)

지난 200여 년 동안 발전을 거듭한 기술이 인간의 육체적 능력을 넘어선 지는 이미 한 참 되었다. 그런데 이제는 인간의 정신에 속해서 인공물이 범접할 수 없을 것이라 생각 했던 판단과 배움의 영역에까지 인공지능 기술이 잠식해 들어오고 있다. 비록 자의식이 나 주체성을 결여하고 있지만, 적어도 대화, 판단, 학습, 문장의 결과물만 보아서는 인공 지능이 한 일과 사람이 한 일을 구분하기 힘들 정도에 이른 것이다.

재단소식/기타

2023 책갈피 청소년 인성도서 고봉중고등학교 기부 현장 스케치

교보교육재단

‘사람은 책을 만들고, 책은 사람을 만든다’는 대산 신용호 교보생명 창립자의 말씀처럼, 청소년 시기에 훌륭한 책을 만나는 경험은 그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교보교육재단은 지난 2017년부터 작가 및 교수, 독서교육 지도 자 등 전문가들로 구성된 도서선정위원회를 통해 다양한 청소년 인성도서를 발굴해오고 있습니다. 특히 그렇 게 발굴한 책을 청소년들이 읽고, 다시 누군가에게 그 마음을 편지 형태로 전하는 대회 ‘책갈피 독서편지쓰기 공모전’을 통해 우리 청소년들의 내적 성장을 견인하고 있습니다.

내가 만난 참사람

투석실에서 만난 참사람

김경진('내가 만난 참사람' 공모전 수상자)

엄마는 만성심부전 환자였다. 일주일에 세 번, 온 몸의 피를 투석기로 깨끗하게 걸러줘야 살 수 있었다. 엄마와 함께 간 투석실은 항상 어둡고 칙칙했다. 만성심부전 환자들은 푸석푸석하고 거무스레한 피부를 하고 있었는데, 모두들 상당히 지쳐 보였다. 나는 투석기에 몸을 의지한 채 태아처럼 웅크리고 있는 엄마의 등을 보며 참 많이도 울었다.

책으로, 참사람으로

나는 왜 여기에 있는 걸까요?

배00(미평여자학교)/안광복(철학자, 중동고 교사)

이 세상을 살아가는 모든 이들에게 전하고 싶습니다. 지난 수백년간 이룩한 과학적 성과는 인류를 그 전과는 완전히 다른 세 상에 살게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눈부신 기술 문명이 사람들의 마음을 공허하게 만들었다고 말하기도 합니다. 오히려 자유를 빼앗아갔고, 자 연 환경으로부터 멀어지게 했으며, 심지어 지구를 위협할 만큼 파괴하 기도 했지요. 하지만 지금 말하려는 것은 이런 문제에 대해서가 아니라, 과학이 우리의 마음 깊은 곳에 새기고 만 어떤 상처에 대한 것입니다.

청소년작가

소중한 너에게

엄현지(광신방송예술고등학교)

재단은 청소년들의 내적 성장에 도움이 되는 사연을 발굴하기 위해 2020년 청소년 사연 공모전 ‘들려줘, 너의 참다운 친구 이야기’를 개최했습니다 ‘가깝게 오래 만난 나의 사람을 일컫는 말, 친구’ 지금 이 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청소년들에게 친구란 어떤 존재일까요 나의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사랑해 주는 친구, 내가 주저하고 있을 때 용기를 북돋아 주는 친구, 청소년기 불안한 마음을 옆에서 다독여 주던 친구... 수많은 청소년들이 참다운 친구가 곁에 있어 주었기에 넘어져도 다시 일어날 수 있는 용기를 얻게 되었다고 말합니다. 지금 여러분의 곁에는 어떤 친구들이 있나요? 그리고 여러분은 어떤 친구로 기억되길 바라